Today 2017.9.19
 
> 뉴스 > 해운 > 외항
 
해운경쟁력 강화프로그램 원칙 무너져
신조프로그램ㆍ선박해양 투자 원칙 변경
[1847호] 2017년 09월 13일 (수) 21:02:09 곽용신 chaser@maritimepress.com
박근혜 정부가 추진했던 해운산업 경쟁력 강화 프로그램들이 최근 잇따라 당초 프로그램 취지와는 다른 방향으로 집행되면서 논란이 일고 있다.박근혜 정부는 지난해 8월 31일 국내 최대선사인 한진해운이 법정관리를 신청하자 후속 대책으로 24억 달러(2조 8천억원) 규모의 선박 신조 지원 프로그램과 자본금 1조원 규모의 한국선박해양㈜ 설립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해...
 
 
유료회원 기사 입니다. 기사를 보시려면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신 후
로그인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 한국해운신문(http://www.maritime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폴라리스, 발레 VLOC 최대 1 
창사특집좌담회/한국 원양정기해운이 
한국선박해양 국적선 공식 매입 시 
해운경쟁력 강화프로그램 원칙 무너 
대형 ‘컨’선사들 모두 흑자로 돌 
부산신항 PNC, ‘줄잡이업 갑질 
IPA, 인천항 파트너 초청 ‘위
BPA, 지역주민 초청 '부산항
위기의 중형조선, 정부에 회생정책
배타고 떠난 여행(39)/인천-청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발행일자 : 1996년2월4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689  | 등록일자 : 2015년4월21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원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