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8.8.17
 
> 뉴스 > 칼럼 > 해사문학 | 저녁노을 바라보며
     
海事문학/저녁노을 바라보며(94)
耕海 김종길(010-5341-8465, jkihm@hanmail.net)
[1892호] 2018년 08월 01일 (수) 11:21:48 한국해운신문 maritime@mpress.co.kr
▲ 耕海 김종길 빈둥빈둥 거린다세상이 들끓는다. 연일 폭염경보가 발령되고 열대야가 계속된다. 온열병으로 숨을 거두는 사람들이 늘어난다. 쪽방촌 노인들이 지옥 같은 밤을 어떻게 지새울까? 수많은 가축이 폐사된다. 가두리 물고기도 하얗게 배를 들어내고 죽는다. 농작물 폐해도 심각하다.예비전력이 바닥을 친단다. 정전이 된다면 어쩌나 걱정이다. 정치, 경제, 사회...
 
 
무료 기사 입니다. 기사를 보시려면
먼저 로그인을 해주시기 바랍니다.
 
 
ⓒ 한국해운신문(http://www.maritimepres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장금·흥아 통합법인 클린컴퍼니로 
정부 "KSP 통합선사에 집중지원 
SM상선 “미주 항로 흑자 냈다”
한국해대생, 스포츠관광 아이디어
2분기실적/현대상선, 영업적자 1
박근희 삼성생명 고문, CJ대한통
2분기실적/흥아해운, 영업적자폭  
2분기실적/팬오션, 18분기 연속
선박관리산업협회, 해경에 의문품
“항만 자동화, 전체 공급망 관점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발행일자 : 1996년2월4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689  | 등록일자 : 2015년4월21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원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