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7.9.22
 
창사 28주년 특집 좌담회②
창사특집좌담회/위기의 시대, 부산항 미래전략은?
한진해운 파산, 얼라이언스 재편으로 적신호 운영사 통합 및 정부주도 항만 운영해야 한진해운이 파산한 지 1년이 지난 지금, 우리나라 1위 항만이자 세계 5위권 항만인 부산항이 위기를 맞았다. 가장 큰 국적선사가 사라짐으로 인해 물동량 유치에 비상이 걸렸으며 이와 함께 올 4월 진행된 얼라이언스 재편으로...
김인현칼럼
원양정기선시장 회복을 위한 국제공조체제 절실
지난 몇 년동안 세계정기선시장에서 컨테이너 선박의 공급량...
한진사태 그후, 해운업계 아직 위기 못 벗어나
지난 2016년 8월 31일 일어난 한진해운의 몰락은 컨테이너 해운...
윤민현 칼럼
변곡점에서 본 한국해운의 과제
지금부터 50년전 26만dwt였던 한국해운의 총 선복량은 최근 UN...
해사법률(195)/특별조...
해사법률(194)/포워더...
해사법률(193)/특별조...
SK해운, 공모사채 1천억원 발행
CMA CGM 세계 최대 컨선 9 
“SOx 규제 IMO와 재협의 진
8월 수주잔량, 삼성重 5위로 하 
재벌 물류자회사 규제법안 입법 난
“국적선사 직접 선박 신기술 개발
창사특집좌담회/위기의 시대, 부산 
KSS해운, 84K LPG운반선
폴라리스쉬핑 회사채 600억원 발 
부산항 운영에 경남도 입김 커지나 
공급자 함정에 빠진 정기선
최근 급증하고 있는 극초대형 선박 발주 이유를 새롭게 정립해 봐야할 필요가 있다...
메인뉴스
인터뷰/㈜포스에스엠 최임엽 사장
기존선 현실적으로 SOx 대응할 수 없어외국인 선원 공동훈련센터 설립 추진해야“SOx 배출규제 시행이 당장 2년 앞으로 다가왔지만 현실적으로 선사들이 대응할 수 있는 방법이 거의 없어 대책 마련이 시급한 상황이다. 선주협회를 중심으로 한국선사와 일본선사, 중국선사...
양창호 원장 ‘4차산업혁명’ 강연서 강조
‘한해총’ 주최 마리타임코리아 포럼 열려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와 한국선주협회는 9월 21일 여의도 켄싱턴호텔에서 150여명의 내외 귀빈이 참가한 가운데 제6회 마리타임코리아 포럼을 개최하여 ‘4차산업혁명의 해운, 항만, 물류 현안과 대응’이라는 주제로 양창호 한국해양수산개발원 원장의 강연을 들었다. 이날...
폴라리스쉬핑 회사채 600억원 발행
당초 700억원에서 600억원으로 감액
SK해운, 공모사채 1천억원 발행 추진
한기평, SK해운 신용등급 'A-/부정적으로' 평가
부산항 운영에 경남도 입김 커지나
지역 항만위원 수 조정한 공사법 개정 앞둬
CMA CGM 세계 최대 컨선 9척 발주
MSC도 2만 2000teu급 발주 한국조선소 협상
8월 신조발주, 발주 부진 여전
390만dwt(80척) 발주…누적 3530만dwt
미국·유럽 항만들 체선심화, 서비스 지연 
조선해양기자재 글로벌 비즈니스 상담회 개최
한국해양대 ROTC동문, 발전기금 전달
롯데글로벌로지스, 내부 준법시스템 도입
BPA, 북항 원도심 연결 보행데크 공사 추...
해수부 국감 10월 13일부터 시작
부산 신항, 17m 증심(2단계) 준설공사 ...
IPA, 항만 신재생에너지 확대 도입 MOU...
폴라리스쉬핑 개조VLOC 2척 해체 
해사법률(195)/특별조사보고서를 법원이 증...
머스크 그룹 ‘머스크탱커스’ 매각 발표 
부산세관, 식품포장재 불법 수입 5개업체 적...
DHL, 내년 한국 정기요금 평균 4.9% ...
삼성重, FSRU 핵심장비 독자 개발
메쉬코리아, 물류산업 비용절감 공로 인정
UPA, 울산항클린벨트 반부패 청렴교육 실...
IPA,‘교육기부 진로체험기관’인증
BPA, 항만 연약지반 개량용 장비 개발
BPA, 감천항 동편부두 내 편의시설 착공
제5회 부산국제항만컨퍼런스 11월 16·17...
Baltic Exchange : 볼틱익스체인지
러일전쟁에서 익숙한 발틱함대 때문인지, Baltic은 일본에서는 종종 발틱...
海事문학
저녁노을 바라보며(86)
회한悔恨을 국어사전에서 찾아보았다. 뉘우치고 한탄함이라...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해운업 위기 어디서 시작됐나?
우리나라 해운업 위기의 원인은 크게 세 가지로 볼 수 있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발행일자 : 1996년2월4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689  | 등록일자 : 2015년4월21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원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