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6.5.31
 
헤드라인
해양산업총연합회ㆍ본지공동개최 7천명 참가
심재덕ㆍ김봉의 선수, 남ㆍ여 풀코스 우승
5월 31일 ‘바다의 날’을 기념하는 ‘바다의날 기념 마라톤대회’(바다마라톤)가 28일 서울 여의도너른들판에서 7000여 달리미들의 뜨거운 열기와 함께 개최됐다. 바다마라톤은 한국해양산업총연합회와 한국해운신문이 주최하고 해양환경관리공단과 바다마라톤조직위가 공동주관했으며 해양수산부, 한국해양재단, 수협중앙회, 바다살리기...
세계해운산업 뉴 노멀인가, 경기순환 중인가?
2016년 들면서 세계 해운산업은 뉴 노멀의 격랑으로 빠져 들어...
해사법률(187)/Sea...
해사법률(186)/Fla...
해사법률(185)/선상도...
starboard : 미뒤ㆍ우현
원게르만어 steuro(a steering)에서 기원한 steor(키ㆍ타)+board(뱃전)이 결합해...
공급자 함정에 빠진 정기선
최근 급증하고 있는 극초대형 선박 발주 이유를 새롭게 정립해 봐야할 필요가 있다...
KP&I 회장에 고려해운 박정석
생존 중소조선 4개사 운명도 ‘백 
STX조선, 결국 법정관리
부음/한국해운신문 이철원 편집국장
양창호칼럼(136)/세계해운산업
“정기선 시황 올해 말부터 회복  
한일고속 최석정 사장 금탑훈장 수
“SPP조선 이대로 문 닫을 수
컨테이너 총중량 검증제 3개월 유 
한진해운 억류선박 운항재개
메인뉴스
하파그로이드코리아 "광양항 생산성 높여야"
세계 경기 침체와 선복과잉으로 최악의 시황이 지속되고 있는 컨테이너 정기선 시황이 올해 말부터는 회복 국면에 접어들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하파그로이드코리아 에스테반 페레즈 사장은 26일 광양월드마린센터에서 개최된 제9회 광양항국제포럼에서 ‘해운산업 전망과...
채권단 뒷받침 필요하지만, 악화된 여론이 문제
STX조선해양이 법정관리에 들어갈 것으로 알려지면서 생존한 중소조선사들의 미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대기업으로 분류된 한진중공업을 제외한, 성동조선해양, SPP조선, 대한조선, 대선조선이 그들이다.이들 4개 조선사가 생존하기 위해서는 채권단의 지원이...
이집트 카드마르 한국 대표부 개설
현대상선 출신 정봉두씨 대표 선임
페나스콥 "亞 넘어 세계 해운시장 도전"
14일 중국 상해에서 제5차 정기총회 개최
신임회장에 엘림씨테크 김규일 사장 선출
KSS해운, 사내근로복지기금 출연
자사주 56.9만주, 102억원 상당
자동차선 수익 환경 점점 어려워져
일본선사들 기간항로에서 경쟁 격화
SW해운 회생계획안 가결
채권자 압도적 찬성, 출자전환 및 감자 추진
2017년 한전COA 수행으로 안전적 회생 전망
팬오션, 원유탱커 시장 재진출 
인천해수청-인천해양과학고 MOU 체결
4월 항공화물 33만톤으로 2.3% 증가
무협 차이나데스크, 한중FTA 활용 설명회
‘낙하산 논란’ 대우조선 조대환 사외이사후보...
전경련 “조선업을 해양레저산업으로”
페나스콥 인니 정기총회 개최
이집트 카드마르 한국 대표부 개설
해수부-강원도, 해양심층수 MOU체결
왜목항 마리나 개발에 첫 외국인 투자 제안
‘해양강국’ 기원하는 바다달림이들의 힘찬 발...
제2회 바다사랑 한마음 걷기대회 성료
부음/부산해경서 이광진 수사정보과장
부음/두양리미티드 한돈석 대표이사 처상
인천신항 개장 1년, 새로운 성장엔진
YGPA, 바다의 날 마라톤대회 참가
UPA 벽화그리기 프로젝트 실시
전국 카누ㆍ드래곤보트대회 6월 4일 개최
현대상선 “용선료 협상 조속 합의 기대”
통물협, 쿠팡 불법배송 문제에 결국 소송 제...
윤민현 칼럼
2016년 화두는 “Consolidation과 Survival”
2015년은 한마디로 Roller-coaster 시황이었다. 한쪽은 표정관리...
海事문학
저녁노을 바라보며(76)
어쩌다 팔순이 되다니!72년 전,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었던 1944년 봄날. 엄마 품을...
김인현칼럼
배순태 회장 출판기념회를 다녀와서
평생을 바다에 바친 바다의 사나이가 출판기념회를 ...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