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20.2.24
 
헤드라인
하파그로이드·ONE, 각6척 신조 발주
한국·중국 8개 조선소와 신조 협상중
하파그로이드, ONE, 양밍, 현대상선이 참여하고 있는 디얼라이언스(THE Alliance)가 메가컨테이너선 12척 발주를 추진하고 있어 주목된다. 외신에 따르면 디얼라이언스 소속 선사들은 아시아-유럽항로에서의 경쟁력을 제고하기 위해 2만teu급 이상 메가컨테이너선으로 구성된 서비스 노선을 추가하기 위해 메가컨테이너선 12척 발주를 추진하고 있다. 디얼라...
하파그로이드 “메가컨선 발주 검토”
윤민현 칼럼
Going vertical or Horizontal?
FMC의 행정관 Daniel Maffei씨는 2018년 5월 독일 함부르크에서...
김인현칼럼
일본 해운·조선·물류산업 깊이보기⑤
해운산업 전체 매출이 30조원 대에서 제자리 걸음이다. 20년간...
코로나19 사태, 컨선사 시험대 오르다
코로나19 확산으로 중국 설인 춘절 연휴가 연장됨에 따라...
해사법률(212)/Tim...
해사법률(211)/예선료...
해사법률(210)/포워더...
여행후기 : 체력‧고산병 걱정 말고 네팔 트래킹 도전
네팔 ABC 트래킹이나 EBC 트래킹을 하고픈데 선뜻...
“안전운임제, 물류업계 안전·자유
한국허치슨터미널, 저소득 가정 집
폴라리스 김완중 회장 집행유예 1
코로나 긴급경영자금 쓸 선사 없다 
KSS해운 이대성 사장 3번째 연
한일고속, 대마도항로 2년만에 철
카타르LNG 운항선사 선정 “6월 
환적화물 안전운임, 2월까지 손보 
윤민현칼럼(50)/Going ve
2019실적/흥아해운, 영업적자  
메인뉴스
신용도·담보능력 갖춘 카페리 선사 없어
“차라리 해양진흥공사 특별보증해 달라”
정부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한중 카페리선사들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하고 있는 긴급경영안정자금을 쓸 만한 선사가 거의 없어 생색내기 정책이 아닌가라는 볼멘소리들이 터져 나오고 있다.정부는 2월 17일 제6차 코로나19 대응 경제...
국적선원 승선율 높은 선사 다양한 혜택
한국가스공사나 한전자회사 등 공기업들이 수입하는 전략물자에 대한 국적선 적취율을 높여 한국 선원의 일자리를 확대하는 방안이 본격적으로 추진돼 주목된다.지난 2018년 11월 발족해 1년 8개월동안 활동해온 대통령 자문기구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산하 해운산업위원회...
흥아해운, 영업적자 469억원
컨부문 분할로 매출 17.5% 감소
KSS해운 이대성 사장 3번째 연임
3월 20일 주주총회 열어 추인
"안전운임제, 물류업계 안전 위협 심각”
안전운임제 개선 요구 청와대 청원 등장
계도기간 연장·화주 지위 개정 등 주장
KP&I, 중국ㆍ홍콩 인정보험자로 지정
45개국서 인정보험자로 지정받아
KSS해운, 新VLGC 1척 추가 발주
BGN그룹과 VLGC 대선계약 체결
탱커업계, 미국의 러시아 제재로 긴장
리비아, 터키선박 공격도 시황에 영향 주목
“파나마운하 할증료 유예해 달라”
선주협회, 파나마 대사 면담 요구
카타르LNG 운항선사 선정 “6월 이후”
한중 조선소 4개사 압축, 상반기중 결론
IPA, 중장년 지게차운전원 인력 모집
운입 급락 케이프, 해체 시장 북적 
IMO, 코로나19 대응 가이드 제공
IPA, 연이은 인천발 동남아시아 서비스 개...
IPA, 상반기 건설현장 재난대응훈련 실시
안전운임제 위반행위 철저히 단속한다
페덱스, 중국에 긴급 의료품 배송
2019실적/흥아해운, 영업적자 469억원 
디얼라이언스, 메가컨선 12척 발주 추진 
국민현장 점검팀 '바다드림' 발족
해외시장 동반 진출 화주-물류기업 공모
부고/전영기 한국선급 前회장 별세
한일고속, 대마도항로 2년만에 철수
KP&I, 중국ㆍ홍콩 인정보험자로 지정
국적선 적취율 높여 선원 일자리 확대 
KSS해운, 新VLGC 1척 추가 발주
메쉬코리아,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방역...
KIFFA, 제16기 국제물류 청년취업아카데...
현대重, 차세대 함정 전기추진체계 개발
중소조선硏, 해저지반 탐사장비 국산화
海事문학
저녁노을 바라보며(112)
우리는 서산마루턱을 붉게 물들이고 넘어가는 해를 바라보았다. 옆자리...
애물단지로 전락한 경인아라뱃길, 누가 책임지나?
한강 하류에서 서해 바다까지 이어진 18km의 국내 최초 내륙...
ballast : 바닥짐, 밸러스트
ballast는 선박의 무게중심을 낮추어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염정호칼럼/BIMCO 선...
염정호칼럼/BIMCO 정...
염정호칼럼/정기용선계약의...
해운업 위기 어디서 시작됐나?
우리나라 해운업 위기의 원인은 크게 세 가지로 볼 수 있다...
신문사소개 | 기사제보 | 광고안내 | 제휴안내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이용약관
04542, 서울 중구 삼일대로12길 15, 대동빌딩 303호 |  대표전화 02-2285-5571~4 | 팩스 02-2285-4906  ISSN 2635-9995
발행일자 : 1996년2월4일 |  등록번호 : 서울, 아03689  | 등록일자 : 2015년4월21일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철원
Copyright 2009 한국해운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maritimepress.com